오픈 16.1 운동

오픈 16.1 개요

오픈 16.1: 운동 개요. 오픈 16.1은 2016년 크로스핏 오픈에서 처음 소개된 크로스핏 운동입니다. 이는 20분 동안 계속되는 AMRAP(최대한 많은 라운드) 운동입니다. 운동은 네 가지 동작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오버헤드 워킹 런지, 바페이싱 버피, 체스트 투 바 풀업, 그리고 다시 오버헤드 워킹 런지입니다. 이 운동은 선수의 인내력, 힘, 그리고 기술을 시험하는 것을 목적으로 합니다. 이는 완료하기에 높은 수준의 체력이 필요한 도전적인 운동입니다.

오픈 16.1: 운동 설명

운동은 95/65 파운드의 중량과 함께 25피트의 오버헤드 워킹 런지로 시작됩니다. 런지를 완료한 후, 선수는 8개의 바페이싱 버피를 수행해야 합니다. 선수는 다시 25피트의 오버헤드 워킹 런지를 수행하고, 그 뒤에 8개의 체스트 투 바 풀업을 수행해야 합니다. 선수는 다시 오버헤드 워킹 런지부터 시작하는 순서를 반복합니다. 운동은 20분 동안 계속되며, 선수는 최대한 많은 라운드를 완료하도록 합니다.

오픈 16.1: 운동 변형/스케일링 옵션

오픈 16.1은 다양한 체력 수준의 선수들을 위해 스케일링할 수 있습니다. 초보자를 위해 오버헤드 워킹 런지의 중량을 줄이고, 체스트 투 바 풀업 대신 레귤러 풀업을 대체할 수 있습니다. 운동을 덜 도전적으로 만들기 위해 반복 횟수도 줄일 수 있습니다. 중급 선수들을 위해 중량을 늘리고, 반복 횟수도 증가시킬 수 있습니다. 고급 선수들은 규정대로 운동을 수행할 수 있습니다.

팁과 전략

오픈 16.1을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완수하기 위해, 선수들은 운동 내내 자신의 속도 조절에 집중해야 합니다. 안정적인 속도를 유지하고 너무 빨리 기운을 다하지 않도록 유의해야 합니다. 선수들은 부상을 피하기 위해 적절한 자세와 기술에 집중해야 합니다. 오버헤드 워킹 런지를 할 때에는 복근을 굳게 유지하고 안정적인 오버헤드 자세를 유지해야 합니다. 바페이싱 버피를 할 때에는 두 발로 동시에 점프하고 착지하는 것에 집중해야 합니다. 체스트 투 바 풀업을 할 때는 에너지를 아끼기 위해 킵핑 동작을 사용해야 합니다.

선수 성적

2016년 크로스핏 오픈에서 선수들이 평균적으로 완료한 라운드 수는 초보자는 4-5라운드, 중급 선수는 6-7라운드, 그리고 고급 선수는 8-9라운드였습니다. 그러나 성적은 선수의 체력 수준과 경험에 따라 크게 달라질 수 있습니다.

결론

오픈 16.1은 선수의 인내력, 힘, 그리고 기술을 시험하는 도전적인 크로스핏 운동입니다. 다양한 체력 수준의 선수에게 스케일링할 수 있으며,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운동을 완료하기 위해 적절한 자세와 기술이 필수적입니다. 적절한 훈련과 준비로 선수들은 성과를 향상시키고 피트니스 목표를 달성할 수 있습니다.